[활동보고] 달팽이집 3호 새식구와 함께하는 입주파티&운영회의

2019-10-11
조회수 1976

8월 그리고 9월을 맞아 달팽이집3호 1층은 새로운 입주조합원들로 가득차게 되었는데요.

기존의 입주조합원들이 두고간 짐을 정리하는 것부터 

새로운 입주조합원들을 맞이하고자 새로운 벽지를 도배하고, 

부엌의 LED등을 교체하고, 입주조합원들과 같이 부엌을 닦기도 했어요.

그 결과 9월 중순 3호의 1층은 사람의 향기로 가득 찬 곳이 되었어요!    


그!리!고! 9월 26일 목요일 저녁 7시. 

달팽이집 3호 3층에서 입주파티가 열렸어요.    

오늘의 자리는 달팽이집 3호 식구들이 사무국 직원을 초대해주셨어요.

바쁜 일상을 마치고 반가운 얼굴들이 한 분 한 분 모여 함께 저녁식사를 했습니다.

메뉴는 떡볶이, 김치전, 갈비찜, 돈가스였어요. 3호의 식구분들, 진심으로 금손입니다. 정말 정성스레 준비해주셨어요.


그짓말이 아니고 포방터 돈가스 이사온줄 알았습니다. 

뼛속까지 양념이 스며든 갈비찜 먹고 뼈까지 씹어먹었습니다.

'김치전에는 파마산 치즈 두 스푼' 공식입니다 외우세요.

떡볶이 국물까지 쓸어먹다가 바지지퍼 터질뻔했습니다..


가득차있는 냉장고를 치우는 것부터 시작하여, 2층의 커뮤니티실을 어떻게 활용하면 좋을지에 대한 얘기를 나누었고,

자치운영에 익숙하지 않은 새로운 입주조합원, 어떤 역할을 할 수 있는지를 생각하는 입주조합원들과 자치운영 그리고 역할을 정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어요.


새롭게 만난 식구들끼리 좋은 시간을 보내면 좋을 것 같아 사무국 직원들은 먼저 자리에서 일어났습니다.

운영회의를 마치고 더 즐길까 하던 찰나, 3호집 누군가의 시그널을 받고  조심스레 일어났습니다. 하하하